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주요활동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하여 언론에 제공하는 자료입니다.

한반도 평화원정대 - 서울·인천·이북5도 권역(11.21.)

‘2032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유치 위해 민주평통 청년위원이 주도하는

「한반도 평화원정대」서울·인천·이북5도권역 행사 개최 

- 11. 21.(토) 유튜브 실시간 중계 -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수석부의장 정세현, 사무처장 이승환)는 서울지역회의(서울부의장 현정은) 주관으로, 11월 21일 건국대 새천년기념관에서 「한반도 평화원정대」 서울·인천·이북5도권역 행사를 개최한다.


「한반도 평화원정대」 사업은 민주평통 청년 자문위원들이 주축이 되어 지역을 순회하며 청년층의 의견을 수렴하고, 한반도 평화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올해는 ‘2032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유치’를 주제로 4개 권역(9월 충청·호남·제주권역, 10월 영남권역, 경기·강원권역, 11월 서울·인천·이북5도권역)에서 특별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서울·인천·이북5권역 행사는 민주평통 이승환 사무처장의 개회사, 박정은 상임위원회 청년분과위원장의 축사로 시작된다. 이어 진행하는 1부에서는 지역별 대표(6명)가 2032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유치를 주제로 ‘스피치 경연’을 펼치고, 1등에게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의장상이 수여된다.


2부에서는 ‘2032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유치와 청년의 역할’을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가 이어진다. 토크콘서트에는 이승환 민주평통 사무처장, 황방열 서울시 남북협력추진단장, 이문태 문화공연안전관리협회 회장, 유남규 88서울올림픽 남자탁구 금메달리스트, 임형주 팝페라 가수, 곽민정 전 여자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등이 참여하고, 기성세대와 청년층이 소통하며 청년들의 실천적 역할과 공동올림픽 유치 지원 방안 등을 논의한다.


향후 민주평통은 청년세대가 ‘2032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유치 지원 활동을 주도하고, 한반도 평화·번영과 통일 미래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유튜브로 생중계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계자 외의 참석은 제한된다.


====================================================================
□ 이번 「한반도 평화원정대」 행사는 유튜브로 생중계(15:00~17:10)됩니다.
     ▷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유튜브 공식채널: 한반도 평화원정대 접속도메인
          www.nuacpeace.com

□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언론의 현장 취재는 사전 협의된 경우에 한하여 가능합니다.
     ▷ 사전 협의: 황의태 사무관(02-2250-2265)
====================================================================


[첨부]  보도자료(행사 계획 포함).  끝.

첨부파일 :
  • 소속명 : 미디어소통과
  • 작성자 : 황의태
  • 연락처 : 02-2250-2265
  • 작성일 : 2020.11.19
  • 조회 : 69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